징거 더블 다운 '맥스'-심장 마비 버거란 바로 이런거! 죽다 살아남!

빨.강.나.라/빠름!빠름![패스트 푸드] 2014.02.24 06:34


먹는다! 먹는다! ....하며 결국 지난 토요일에야 먹게 된~~

"징거 더블 다운 맥스"


최근에~~학동역 KFC를 자주 가게 되네요 + + 


KFC에서도 아침메뉴를 파네요 + + ~~


오잉? 몰랐는데 KFC 30주년?


제 생각에는 최근의 'AI'때문에 닭 재고가 많이 남아서....처분하려는 걸로 보이는데요...ㅡㅡ


일본 관광객이 많아서인지....몰라도 일어 메뉴판이...+ +


그리고~~KFC는 역시 대놓고 '프리 리필~~'


2014년 들어 철저히 소외당하는.....'매우미'


일행들과 다양한 버거들을 주문했습니다~~

평소같으면 '닭'을 먹었겠지만~이날은 작정하고 간거여서~~그냥 버거만 시켰네요.^^.


AI따윈 원래 무서워 하지도 않는데~~

덕분에 닭값이나 좀 저렴해 졌으면 좋겠어요~~


자~~~오픈 준비 완료!


광고지와는 전혀 다르게 조그마한 느낌입니다.

하지만, 비싼넘이라서 그런지 포장에는 신경을 많이 쓰네요~


이녀석이 바로 '더블 맥스'.....뭔가 좀.....어색하네요...


광고에서 본 녀석은 파워풀하고 반듯하게 생겼었는데.....


음....뭔가 달라...


여하튼 이녀석이 제가 그동안 그토록 궁금해 마지 않던~~징거 더블 다운 게다가 맥스!

이렇게 보니 광고랑 비슷한거 같기도 하고...

그나저나....


이거....보는것만으로도 부담스럽고 느끼하고...미치겠습니다.


버거의 빵부분이 있어야 할 자리에....통살이...+ + 


그래서...카운터에 가서 잽싸게 이걸 사왔습니다.

'코울슬로' 없이 먹다간 다 토 할것 같더군요.


눈 딱 감고! '한입'+ + 


뭐....그냥....입안에 기름을 들이 붓는 느낌이랑 똑같다고 보시면 됩니다.

돌아버릴것 같은 느끼함에 치를 떨었네요.


내가...왜걸 먹는다고 했나....싶고....

해쉬감자도 기름이 잔뜩 느껴지고, 베이컨과 치즈....


아.....미쳐...ㅋㅋㅋㅋ


콜라를 얼마나 들어켰는지 몰라요...+ + 


절반쯤 먹는데....도저히 못 견디겠더군요.....

차라리 그냥 치킨을 먹는게 훨씬 행복했을텐데 말이죠 ㅋㅋㅋ


결국...억지로 먹고....이정도 남았는데.....


'포기'


'사부님....잘못 했어요 ㅠㅜ'

이럴줄 몰랐넹~~


KFC 밖으로 나오는데 눈에 보이는 '교동 짬뽕'

간절히 저 국물이 마시고 싶었습니다.....





오늘의 교훈:

그냥....먹던거 먹자.



Trackback 0 : Comments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