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사이치킨'+ +에 대한 짧은 생각...

빨.강.나.라/꼬꼬댁[치킨] 2015.08.21 22:00

얼마전이었습니다...


홍대에서 점심과 저녁의 아주 애매한 시간에 배가 고파졌습니다.

그리고 잠시동안의 '방황' 끝에 희한한 간판이 눈에 띄였어요.


"싸이치킨"

?


.

.





가까이 가서 보니....


"사이치킨"


.

.

이었습니다.

ㅎㅎㅎ


절 웃게한 댓가로 매출을 올려주기로 결심했죠

+ +


뭔가 특별한 컨셉이라는것이 눈에 확 들어왔고, 설렘을 느꼈죠.


입구예요.

산뜻하죠?

 ^^


새우알칲? 이었나....암튼 가장 인기 있는 메뉴 주세요~~

라고 말한뒤 음식이 나올때까지 저 과자를 알차게 먹으며....


신나게 "페이스북"으로 가쉽을 따라다녔습니다~


실내 조명이 워낙 어둡고 묘해서 사진이 잘 안나왔네요.

저의 사랑스러운~~'우리집 아기고양이' 폰케이스예요

^ ^


실제로 모습은.....

이렇게 생겼습니다요~~

+ +


http://penabi.com/220457935712


여하튼 폰을 만지막 거리고 있는데....


이런 녀석이 도착했습니다.


"숙주"님 이십니다.


그리고 '소스'~~


.

.

.

왠지...베트남 음식점에 온 느낌이었습니다.

+ +


그리고 두둥~~~~


파파이스 & 맘스터치 느낌 물씬 풍기는 와일드한 감자튀김과 함께 후라이드 치킨 등장이요~~

+ +


치킨을 한입 베어 물었습니다.


확대해봤습니다.


조 쫀쫀한 근육들이.....내 복근이었으면 싶었네요.

.

.

.


사이치킨....


제 생각은 이렇습니다.


쓸데없이 비싸다.

결국 일반적인 동네 치킨집의 후라이드 치킨에 장식을 한거다....


저는 이곳에 다시 오게 될 지 잘은 모르지만, 큰 감동은 없었습니다.


홍대 맛집인것 같은데 말이죠....


'사이치킨'


적어도 제 스타일은 아닌듯.....합니다.


^ ^

.

.

간만에 20억뷰를 가뿐하게 넘긴 '싸이'의 '강남스타일'이나 한번 볼까요~~~








James1004의 '치킨' 리뷰 전부 보기.


 

 

James1004'의 모든 빨강음식 보기 

 



Trackback 0 : Comments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