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번에 '토끼와 나' vol.1을 쓰고나서 2주나 지났군요.

앞으론 최소 한주에 하나씩 올려야지.....하고 맘을 먹어봅니다.

^^~~


이번 영상은 비오는 날 찍은거라 한손엔 우산, 한손에 카메라.....정신이 없었습니다.

하지만, 무엇보다 재수없는건......녹음된 '제 목소리' ....앞으론 절대 암말도 하지 말아야지.....다짐해 봅니다....





저는 집에서 '개''고양이'를 키우지는 못하지만, 동물을 엄청 좋아합니다.

전에는 정말 싫던게......나이가 들더니만.....지금은 '여자사람'들 보다 동물을 더 좋아합니다.


공원에 산책 나온 '강아지'들에게 눈길을 떼지 못하는지 제 모습을 보며 알게되었습니다.


"......아.....사람은 변하는구나."


정말인것 같아요...

적어도 저는 변했습니다.


전부....SNS 때문인듯합니다....ㅎㅎㅎ[밤낮 귀여운 동물들 사진이랑 영상을 보다보니....어느덧...ㅋ]

https://www.facebook.com/james1004


제가 사는 '송파구'의 자랑이자 모든것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올림픽 공원'

이곳은 정말 별천지입니다.


제가 이제껏...이곳에서 야생으로 사는 동물을 본게 얼마나 많은지...모릅니다.


하지만, 그중에서 가장 자주 보이며 귀여운건....단연....이녀석입니다. 

ㅎㅎㅎ


"토끼"


종류도 다양하게 있는데요.

이녀석은 왠지 토종느낌이 납니다.

뭔가 촌스럽고....순하고....

^^


백치미도 있어보이는게 ㅎㅎㅎ


제가 자주 들르는 멋진 블로그님이신 'SOY'님의 냥이 라이프 사진에 영향을 받아서 이 프로젝트를 시작했는데.....

앞으론 더 자세힌 '토끼' 사진이랑 영상을 후벼파볼 생각입니다.

+ +

사실....지금도 어느정도....애네들 습성을 이해하고는 있지만....


아직 이름을 짓지는 못했지만.....이녀석은 항상 아침에 같은 자리에서 혼자 놀곤합니다.


약간......'따'인듯....--

성격은 온순 그자체 


비가 올때여서 그런지.....멋지게 젖어있는 녀석의 모습은....흡사.....


"노숙자" 같았습니다.

--

...


잘만 접근하면 쓰담 쓰담도 가능한....녀석[의외로 이동네 토끼들.....쓰담 쓰담....정말 어렵거든요.]


비에 젖은 토끼는 사실 별로 이쁘지 않은게 보통인데, 이녀석은 이쁘네요~


사슴을 닮은~~토끼 + +


"사스미"라고 불러야겠네요.....

"사시미".....랑 비슷해서......어감이....왠지.....음식같지만.....


아..토끼고기...맛있다던데....ㅋㅋㅋ






토끼와 나 전체목록









제가 사는 송파구 특히 '방이동'에선 '석촌호수''올림픽 공원'이 걸어서 10분거리입니다.

이제 이곳 생활 20년째인데요.

살면 살수록, 이동네가 좋다....라고 느끼게 됩니다.

호수와 공원 때문입니다.


특히 '올림픽 공원'은 최근 몇년사이에 더욱 '정'이 붙었습니다.

처음 이넘의 올림픽 공원...뭔가 했습니다.

너무 넓고 어디가 어딘지 모를정도였는데....


하루, 이틀.....일년, 이년....그렇게 강산이 변할 정도로 지내다 보니....


"보배"였습니다.

지금은 손바닥 보듯 좁은 '공원'처럼 느껴지지만....처음엔 거대한 미지의 왕국 같았다는....


각설하고.....


"토끼"를 처음 본게 언제인지는 정확하게 기억나지 않습니다만......

한마리 두마리....보다보니....익숙한 녀석들도 보이고.....


그래서 요즘은 이름도 지어주고 있습니다.

누구랑 누가 연인사이인지도....알게 되고....성격도 파악되는....ㅋㅋㅋ

정말 신기하지만, 그렇게 되더라구요.


제가 좋아하는 블로거이신 'Soy'님처럼 고양이는 아니지만, '토끼'를 곁에서 관찰하고 기록하는 일을 제 스타일로 담아보려고 합니다.



그 시작은 이녀석들로 부터.....




이녀석은 순한것 같지만, 열 받으면 물기도 하고 할퀴기도 합니다.

....지킬앤 하이드 같은 녀석...

먹을 걸 안주고 손 내밀면....바로 '듁음'
ㅋㅋㅋ



"제크"를 좋아해서 먹인 후에~~

'쓰담 쓰담'~~


공원에서 야생으로 자라기는 하지만, 사람들을 별로 무서워하지 않는 열린? 마인드로 살아가는 '한량' + +





그리고 이녀석은 공원에서 가장 많은 종인데....저는 전문가가 아니라서 정확히 무슨'종'인지는 모르겠습니다.
눈에 마스카라같은걸 항상 바르고 다니죠 --....
저는 '마스카라 토끼'라고 부릅니다.
일반적으로 '액션'이 강한것 같습니다.

위에 있는 녀석이랑 사귀고 있습니다.+ +. 
토끼도 사귀는 데.....난?....

멀리서 사람이 부르면 쳐다봅니다.

먹을게 안보이면....쌩까죠...


--....


하지만, 과자을 꺼내자마자......

치타처럼 달려옵니다.


+ + 





귀여움의 결정체 + +


다소곳.....



건빵을 좋아합니다.




시크한 마스카라 토끼...일단 배부르면....

닝겐은 더이상 쓸모가 없는 존재 --


공원에서.....'과자' 하나면....

토끼를 납치할 수도 있습니다.

ㅋㅋㅋㅋㅋ




'토끼와 나'...

첫번째 관찰 일기~~끝!









토끼와 나 전체목록











 

 

 

 

 올림픽 공원에는 다양한 종류의 토끼들이 여기저기서 출몰하곤 합니다^^

 

이친구는 카리스마 넘치네요.* *.

 

 오른쪽 바둑이?가 왼쪽 회색토끼에게 맘이 있는모양....

 

 새벽이슬이 마르지 않는 공원의 이 느낌을 좋아하는 야식이.

 

 "이제 아침인것 같아~곰돌아~돌아가서 잘까?"

 

 졸린 야식이 뒤에선.....카리스마 토끼가...

 

 어슬렁~ 어슬렁~

 

 "여기서 그냥 자고 싶네~"

 

"야식아~내 옆에 있던 회색 언니 어디 갔니? 방금 전 까지 있었는데, 풀 뜯는 사이에 사라졌네..."

 

 "여어~카리스마 토선생~방금 저쪽으로 막 달려가던데~빨리 좆아가봐~" ㅋㅋㅋ

 

 "탱큐~~"

 

 "뻥인데..."

 

 올림픽 공원은 세계 여러작가들의 조각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이것도 그중 한 작품인데요....누구 작품인지 볼까요?

 

 루마니아 작가의 '열림'이라는 작품이네요.

 

 들어가지 말라고 쓰여있지만,....이미 이곳엔 들어가서 집을 만든 친구가 있는듯..

 

저구멍은 얼마 전 토선생이 '애기 출산' 위해 만들었답니다.

 

보이지 않지만, 너무 이쁜 얘기 토끼가 숨어있습니다.

저는 눈으로 확인했지만, 카메라로는 잡을 수가 없네요....

 

야식이도.......떠나기가 아쉽나 봅니다....

 

또 다시 토끼 출현!

 

뭔가 하이브리드...인듯 ㅋ

 

.

.

.

 

그렇게 토끼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던 야식이

이제 날이 밝아 들어갈 시간이 다가왔습니다.

 

 

"오늘의 새벽 산책은 이것으로 마치는 걸루~~"

 

"곰돌아~이제 들어가서 자자~"

 

야식이는 늦은 새벽 야식을 먹고 공원을 산책한 후....아침이 되면 잠자리에 들어갑니다...

 

집에 도착하면.....

 

왠지 밤이 될듯......ㅋ

 

 

 

 

 

 

 

'야식이의 새벽 산책' 끝!

 

^^

 

 

 

 

 

 

야식이의 새벽 산책 1 보기

http://james1004.com/405

 

야식이의 새벽 산책 2 보기

http://james1004.com/406

 

야식이의 새벽 산책 3 보기

http://james1004.com/407

 

야식이의 새벽 산책 4 보기

http://james1004.com/408

 

 

 

 

 

Lego Story - "세상속으로"의 모든 컨텐츠 목록 보기는 여기 클릭!

 

 

 

 

 

 

 

 

 

 

 

 산책 중인 야식이 앞에 나타난 공원의 ..... 귀염둥이

 

토선생!

 

 

 "토선생~식사중이셈?"

 

 

  새벽 산책을 나온 아주머니들의 폰카 모델이 되곤 하는....토선생...

 

 "오늘도 모델일 열심히 하는구나"

 

 앗~~토선생이 멋진 포즈를!

 

 

 + _ +

 

 놓칠수 없는 토선생의 매력~~

 

 

 

 "토선생 나왔어~야식이~여기좀 봐주셈~~"

 

 "어라~야식아!~ ~"

 

 "헉!....놀랬잖아...토선생...그렇게 뚫어지게 쳐다보면..."

 

 "야식아~너 오늘은 뭐 드셨셈?~~"

 

 "방금 아줌마한테 열심히 포즈 취해줬는데, 먹을 것도 안주고 가버렸네....당근 땡기는데...~~"

 

 "토선생~춤추면 내가 당근 줄께`~"

 

 "이렇게~ 이렇게~"

 

 "어때? 어때?~아줌마들이 좋아하는 춤인데~이거 한방이면 이틀은 먹을 걱정 없지~~"

 

"꺄~~악~~ 최고야~최고~"

 

 "그래? 좋아? 더 해주지~오예~이렇게 이렇게~~"

 

 "....토선생....이제 그만해...- -"

 

 "토선생~난 이제 간다~~아줌마들이랑 잘 놀아~"

 

 "야식이....자식....춤추면....당근 준다더니....-.-"

 

 "뻥이었어~~"

 

 "그럴줄 알았다! 난 이제 저쪽 아줌마들한테 영업간다~안녕~내일 보자~~~"

 

 토끼는 당근을 줄 아줌마를 찾아 길을 떠나고...

 

 

 

 

 

올림픽 공원이 차별화 되는 가장 큰 이유 중 하나가 바로'토끼'입니다.

토끼가 공원의 주인이나 마찬가지죠.

수십마리의 토끼들이 공원 여기저기를 돌아다니며 공원을 찾는 시민들을 즐겁게 해주고 있습니다.

가끔씩 토끼를 귀찮게 구는 어린이나 어른이?들이 있어서 걱정도 되지만....

 

대부분의 주민들은 매너가 좋고 의식수준이 높아서 토끼를 만지거나 위협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대부분의 토끼들도 사람들을 별로 무서워 하지 않습니다.

혹시라도 토끼랑 놀고 싶으신 분들은 토끼가 좋아하는 음식을 준비하시면 더욱 좋습니다~

 

 

앗! 또다른 토선생 등장!

 

야식이의 새벽 산책은 계속 됩니다~~

 

 

 

 

 

 

야식이의 새벽 산책 1 보기

http://james1004.com/405

 

야식이의 새벽 산책 2 보기

http://james1004.com/406

 

야식이의 새벽 산책 3 보기

http://james1004.com/407

 

야식이의 새벽 산책 4 보기

http://james1004.com/408

 

 

 

 

 

Lego Story - "세상속으로"의 모든 컨텐츠 목록 보기는 여기 클릭!

 

 

 

 

 

 

 

 

 

 

새로 출시된 미니피겨 시리즈에서 겨우 구한 '치킨 알바생'

기존의 알바생 3인방을 한방에 눌러버린 귀여움쟁이!

 

자세히 생각해 보니...저렇게 동생들이 다들 한마리씩은 있더군요.

 

요즘 동물 사랑이 대세죠!

 

동물을 아끼고 사랑합시당~~~~

 

 

치킨맨을 주인공으로 한 간만의 코믹 감동작 '배달맨의 하루' 이야기도 보고 가시져

http://james1004.com/364

 

 

 

 

레고의 진화론과 사랑 본능...

 

 

 

 

 

 

 

James1004-미니피겨 시리즈의 귀요미, 토끼맨과 고릴라맨

그리고, 그들의 소품 당근과, 바나나를 보며

단군 신화가 생각났다.

마늘과 쑥을 먹으며 사람이 되었다는

그리고 웅녀가 되어 환인과 결혼하여

단군을 나았다는.....

 

하하하.

 

 

 

 

 

*James1004's Lego Story의 모든 컨텐츠는 상업적이지 않고,

개인의 인격을 해하지 않는 범위에서 임의로 업로드 하셔도 무방합니다.

단 사진의 수정은 하지 말아주세요~

 

James1004's Lego Story의 모든 컨텐츠 목록 보기는 여기 클릭!

 

 

 

 

 

토실이와 단둘이 살고 있는 스토미는 '다스베이더'경의 부르심을 받고

 '제다이'를 잡으러 전장으로 출정합니다.

하지만, 토실이는 눈치도 없이 주인을 따라서 제다이를 잡으로 같이 가겠다고 나서네요.

토실이를 쳐다보는 스토미의 가려진 헬멧 안에서는 눈물이...

토실이는 '제다이'가 누구인지도 모르지만

주인과 함께 우주 끝까지

함께 할 모양입니다....

 

 

 스토미와 토실이의 또다른 에피소드

http://james1004.com/entry/I-Dont-Want-Anyting-But-U

 

 

 

INFO-다 망해가는 LEGO사는 새로운 C.E.O의 등장과 함께 기사회생한다.

그리고 적자 기업 LEGO사를 살린 주역중에 하나는 다름 아닌

스타워즈의 엑스트라....스톰 트루퍼!

스타워즈 팬들과 레고 팬들은 레고 스타워즈 제품에 열광했고

그중 가장 귀여운 캐릭터로 레고 매니아들에게 절대적

지지를 얻고 있는 스톰투르퍼

국내에선, 단연 최고의 레고 사진 작가이신 '장군 운전병'님이 계신다.

 

장군 운전병님의 블로그 링크

 

장군 운전병님의 블로그에 가면, 스타워즈에 대해 모르던 사람들도

레고를 사러 장난감 가게를 찾을 것이다.

난 스타워즈 매니아는 아니지만, 스톰 트루퍼의 하얀색과 디자인이

이뻐서 가끔 촬영을 한다.

이 사진이 내가 촬영한 모든 사진중에 가장 아끼는 사진이다.

아무것도 없이 달랑 레고 2개로 찍은 사진이지만....

난...이걸 볼때마다 가슴이 찡하단 말이다..

 

 

 

 

 

*James1004's Lego Story의 모든 컨텐츠는 상업적이지 않고,

개인의 인격을 해하지 않는 범위에서 임의로 업로드 하셔도 무방합니다.

단 사진의 수정은 하지 말아주세요~

 

James1004's Lego Story의 모든 컨텐츠 목록 보기는 여기 클릭!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