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두야....고마워..."

James1004's Page/Diary/Essay 2015. 6. 21. 05:53





애들아....


몇년동안 내 모든 무게를 견디며

제일 더러운 꼴들만 당하면서도....

아무말 없었구나...


항상 신기전까지는 집에서 가장 어두운 곳에서 

내가 신어주기만을 그렇게 기다리던 너희들....


내가 가장 힘들었던 순간부터 지금까지....

상처와 성장을 모두 받쳐준 너희들을...

일년에 몇번 제대로 닦아준적도 없었네...

단지....귀찮다는 이유만으로...


똑같이 몸에 걸치는건데...

옷에는 뭐 묻을까 밥먹을때도 조심하고 

좋은 옷은 세탁소에 맡겨가며 애지중지하는데.....

너희들은 언제가 찬밥취급이었네...


오늘 자세히 보니 여기저기 정말 

너희들 모습....많이 망가졌더라....


그런데...그런 너희들의 보이지 않던

작은 상처들을 보며 천천히

닦아 내는데.....


전에는 들리지 않던 너희 목소리가 들리더라...


"앗, 주인님 무슨 좋은일 있으세요

절 오늘 왜 이렇게 이쁘게 닦아주세요."

.

.

.

"재네 둘은, 가끔씩 닦아주신거 보고

많이 부러웠는데 오늘은 저도 같이

닦아주시니까 너무 행복해요.

.

.

.

"주인님 너무 기분좋아요~

내일은 간만에 저도 신어주시나요~

너무 신나요~"


"주인님! 딱딱한곳도 울퉁불퉁한곳도 제가

다 견딜께요. 

주인님 발 안아프게요."


"그리고 주인님....

이렇게 망가졌는데도 저를 

버리지 않아주셔서 너무 고마워요."

.

.

.


애들아....미안해....그리고 고마워.

영원히 버리지 않을께....


-----------------------------------------------------------------------------



비가 와서 신발이 더러워진것 같아

간만에 닦아줬다.


난 정말 신발에 신경을 안쓰는 타입이어서

거의 닦지 않는데....이상하게 

오늘은 달랑 3켤레뿐인 신발들을 다 꺼내서 닦았다....


태어나서 신발 3켤레를 한번에 닦은건 처음이다.

.

.

.

그리고....


 구두 닦으며 울어보기도 난생 첨이다.

누가 보는 사람이 없어서, 
눈치 볼거 없이 졸라 울었다.

ㅠㅜ...


낡고 헤져도 버리지 않을께...

그냥 니들 3총사는 평생 안고 살께.


졸라 미안하고 고마운 새끼들...


오늘 구두 닦으며 '충성' '의리' '희생'

같은걸 다시 한번 생각해 보게 된다...


늘 내곁에 있어서 몰랐던 고마웠던

모든이들에게 고개 숙여 '감사'



#감사 #희생 #충성 


-구두닦이 소년-


Trackbacks 0 : Comments 6
  1. Favicon of https://datafile.tistory.com BlogIcon 신기한별 2015.06.22 17:01 신고 Modify/Delete Reply

    맨 위에 있는 구두는 마치 군화랑 비슷한 것 같아요 ㅋ

  2. 바우편지 2015.06.23 01:53 Modify/Delete Reply

    방명록을 쓰려고하니 로그인을 하라하고,
    글에 덧글은 어케 등록하는지 모르겠고...
    sk 스탠다드는 멀군요....;;

    응원합니다.
    흥하시길.....'

  3. 바우편지 2015.06.23 01:59 Modify/Delete Reply

    앗!! 덧글 달렸다!! ㅋㅋ
    요즘 닝겐의 조급함이란..

    그나저나... 아무리 폰케이스에 대한 관심이 옛날보다 덜해 졌다해도..
    하나 쯤 갖고 싶네요 ㅎㅎㅎ

    한때는 다른사람 폰 구경하는게 재미였고,
    그덕에 폰 꾸미기가 아이덴티티의 드러내기 일부였는데.
    요즘은 애매한 그 무엇이 된듯 하네요.

    예비군도 아득해진 세월이 유사합니다.

    그놈의 뒤꿈치와 구둣날의 다툼으로 누가 이길까...
    싸워본적도 있었는데...

    잘 보고 갑니다. 고마운 주인장님

    • Favicon of https://james1004.com BlogIcon James1004 James1004 2015.06.27 02:04 신고 Modify/Delete

      역시....바우님...'댓글' 하나에도 '필력'이 묻어나옵니다.+ +.

      놀랍네요.....아.....저의 '롤모델' + + '

      가끔씩 이렇게 와주신다면 꿈만 같을듯.....

      ..그리고 저는 올해....아마 민방위가 끝인걸로 알고 있어요
      ㅎㅎㅎ

      이제 저는.....완전한 민간인..^^

      메르스 조심하시고, 좋은 리뷰글 많이 많이 써주세요~~

Write a comment